여행이야기/경상남도



2018년에도 어김없이 봄은 왔네요.

올해 봄은 이래저래 어영부영 , 통도사 홍매화 소식도 들려오고 곧 원동매화 축제소식도 들리고 부산 곳곳에 매화가 피었다는 소식이 여기저기 들려와서 매화의 자태를 보고 싶긴 했어요.




일 때문에 간 곳에 매화가 있으려나 했는데 뜻밖에도 노란 산수유 꽃이 활짝 피었더군요.

처음 본 산수유꽃이 참 예쁩니다. 마치 산딸기가 생각나는 꽃입니다. 만개하기 전 보다 지금이 더 이쁜 것 같아요.





빛을 받아 반짝이는 산수유꽃입니다.

개나리가 생각나지만 훨씬 고운 꽃입니다.

별사탕이 생각나기도 하네요.



제가 산수유꽃을 찍은 곳은 밀양 무안면에 있는 사명대사 생가지입니다.

봄바람이 살랑살랑 불고 기분 좋은 봄입니다.

비가 그치면 매화꽃도 찾아 나설 예정입니다.



*매화 꽃봉오리인 듯? 밀양에는 매화가 늦네요.



*사명대사 생가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밀양시 무안면 고라리 399 | 사명대사생가지
도움말 Daum 지도
0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