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고싶다... 그 맛집

 


 먹방을 좋아하는 친구가 얼마전부터 가자고 했던 광안리 떡볶이집 다리집을 미루다 미루다 연말에야 가보게 되었다.

다리집은 20년 전 친구 따라 간 광안리 떡볶이집인데 그 때도 부산에서 유명한 집이었다.

tvn 수요미식회에 나오고 나서 전국에 알려진 모양이다.

20년 전에도 큰 떡과 양념이 맛있어서 다리집은 기억하고 있었다.



다음지도를 보고 다리집을 찾아갔는데 아마 자리는 옮긴 것 같다.

앞에 주차장도 생기고 매장도 천막이었고 좁은 매장에서 주인아주머니가 푸짐한 떡복이를 내놓으셨는데 지금은 넓은 홀로 되어 있다.

주방에는 거의 젊은사람들이 있고 기업화 되어 있었다.

아마 양념과 육수는 셰프가 따로 해 놓고 나머지 단순한 일은 직원들이 하는 것 같았다.



20년만에 찾아 온 다리집 과연 맛은 어떨까?

넓은 자리에 오로지 떡볶이를 먹으러 찾아 온 이들로 바글바글하다.

떡볶이는 단짠단짠하고 매콤하고 쫄깃한 한국의 음식으로 그 맛이 중독되는 매력이 있다.

얼마 전 떡볶이 열량이 스파게티보다 높다는 기사를 보고 놀랐지만 끊을 수 없는 떡볶이이다.



메뉴를 살펴보았다.

세트메뉴와 음료수 단순메뉴로 빠른 주문을 위해 메뉴판은 간단하게 정리되어 있었다.

커플A세트는 떡볶이 4개 오징어튀김 2개 만두2개 어묵튀김4개 , 커플B세트는 떡볶이 4개 오징어튀김 2개 만두2개 오뎅4개 로 가격은 9000원이다. 음료수는 1200원, 오징어튀김 1인분(3개)는 3000원, 떡볶이 1인분 (3개) 2800원, 만두 2000원 오뎅 2500원, 어묵튀김 2500원 이다.

메뉴를 자세히 보니 커플세트가 더 나은 것 같아서 잠시고민 후 커플세트A를 시켰다.



커플세트A , 만두 튀김은 아래에 숨어있다.

빨간 양념의 커다란 떡볶이는 벌써 군침이 돈다.



떡볶이를 가위로 잘라서 먹어본다.

내가 좋아하는 큰 쌀떡에다 20년 전 맛 그대로다.

약간 새콤한 맛도 나는 진한 떡볶이 소스 맛이 그대로다.



오징어튀김을 먹어본다.

이 집은 기본적으로 사이즈가 대자다.

오징어가 싱싱한 지 쫀득하고 맛있다.

떡볶이 소스에 찍어 먹어도 맛있다.



배는 부른데 추가로 오뎅을 시켰다.

물떡 하나가 포함되어 나온다.

오뎅도 완전 대형이라 가위로 잘라서 먹는다.

두툼하고 쫄깃한 부산오뎅 맛이 제대로 느껴진다.

점심으로 둘이 먹었는데 너무 배가 불렀다.

다리집 변함없어 너무 좋은 떡볶이 맛집으로 인정이 된다.


*떡볶이 소스도 따로 팔고 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부산 수영구 남천동 30-13
도움말 Daum 지도
0 0